미세먼지 & 천만그루

주요 서비스 메뉴 분야별
정보

본문내용

  • 페이스북 공유하기 새창열림
  • 트위터 공유하기 새창열림
  • URL 주소복사
  • 오류신고
  • 페이지 인쇄기능

동별 지명 유래

  • 국가정보원 지침에 의거 최근 증가하는 홈페이지 해킹에 대비하고자 본문 또는 첨부글에 특수문자 포함 시 게시글 등록이 자동으로 차단됩니다. (특수문자 : ; : | + - = < > 등)
  • 글 작성시 교차 스크립트 오류가 발생하시는 분은 아래 이미지 파일을 참고하셔서 인터넷 설정을 변경해주세요.
    교차 스크립트 적용 방법
자유게시판 제목, 작성자, 등록일로 구성된 표
제목 장승백이(평화동)
작성부서 전주시청 등록일 2007-11-11

사방목신으로 이정표지(里程標識)를 하기 위해 천하대장군(天下大將軍), 지하여장군(地下女將軍)의 표지목을 꽂았던 곳이다.
이 이정표는 부성 주변의 5리(2km), 10리(4Km) 마다 세워 길손들의 발걸음을 한층 가볍게 해 주었다.
본래 장승으로 불리는 천하대장군, 지하여장군의 푯말은 잡귀를 쫓는 액땜의 푯말로 먼길을 떠나는 길손이 도적을 만나지 않고, 우환이 없이 잘 다녀오도록 무사를 비는 사방목신(四方木神)으로 공대했다.
어느 고을마다 중요 지점에는 나찰귀(羅刹鬼), 탈의 화상을 새긴 목신(木神)을 세웠는데 키는 9척 이상이요 두 눈을 부라리고 잡귀를 쫓아냈다고 한다.
이 장승들은 오가는 길손들의 눈에 차차 가까워 올 때나 이 장승을 지나 멀리 갈 때마다 길손에게 애환을 안겨 주고 또한 길손의 애환을 묵묵히 지켜보는 낯익은 풍정이었다.
이제 찾아 볼 수 없는 사방목신(四方木神)이 세워졌던 곳은 동쪽으로는 현재의 우아동인 소리개재, 서쪽으로는 중화산동(中華山洞)인 가마귀골, 남쪽으로는 서서학동(西棲鶴洞)인 난전 미륵댕이, 북쪽으로는 덕진동(德津洞)의 추천교 자리 가련내에서 길손의 애환을 지켜보았다고 한다.

현재 페이지의 내용 및 사용편의성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평가결과보기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댓글 등록이 가능합니다.

(140/140by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