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 천만그루

빛나는 기억, 다시 뛰는 심장 시민의숲1963

주요 서비스 메뉴 분야별
정보

본문내용

메인으로 이동 정보공개
  • 페이스북 공유하기 새창열림
  • 트위터 공유하기 새창열림
  • URL 주소복사
  • 오류신고
  • 페이지 인쇄기능

보도자료

  • 국가정보원 지침에 의거 최근 증가하는 홈페이지 해킹에 대비하고자 본문 또는 첨부글에 특수문자 포함 시 게시글 등록이 자동으로 차단됩니다. (특수문자 : ; : | + - = < > 등)
  • 글 작성시 교차 스크립트 오류가 발생하시는 분은 아래 이미지 파일을 참고하셔서 인터넷 설정을 변경해주세요.
    교차 스크립트 적용 방법
자유게시판 제목, 작성자, 등록일로 구성된 표
제목 전주시 아동·청소년 위한 수제쿠키 후원
작성부서 공보담당관 등록일 2020-05-29

이 보도자료는 2020530일(토) 낮12:00부터 보도해 주시기 바랍니다.


전주시 아동·청소년 위한 수제쿠키 후원

건강한 이야기공동체, 29일 아동·청소년 위해 토종밀로 직접 만든 수제쿠키 300봉지 전달

 

 

전주지역 공동체가 전주시 소외계층 아동과 청소년을 위해 수제쿠키를 전달했다.

 

전주시는 29일 온두레공동체인 건강한 이야기(대표 고아라)’밥 굶는 아이 없는 엄마의 밥상을 지원받는 아동·청소년을 대상으로 토종밀로 직접 만든 수제쿠키 300봉지를 전달했다. 밥 굶는 아이 없는 엄마의 밥상은 아침밥을 굶는 아이들을 위해 전주시와 시민들이 함께 차리는 밥상으로, 현재 297명에게 매일 아침 따뜻한 아침 도시락이 배달되고 있다.

 

공동체 회원들이 정성껏 만든 수제쿠키는 엄마의 밥상 도시락과 함께 각 가정에 보내졌다.

 

건강한 이야기 공동체는 또 30일 평화동에 위치한 공동체의 공유주방에서 부모와 자녀가 함께하는 영양교육 캠페인을 전개하기도 했다.

 

이 공동체는 향후 경로당과 지역아동센터 등을 찾아가 바른 식습관 형성을 위한 다양한 요리 교육과 체험행사도 추진할 예정이다.

 

이에 앞서 건강한 이야기 공동체는 지난 4월에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을 위해 600봉지의 쿠키를 기부하기도 했다.

 

고아라 건강한 이야기공동체 대표는 엄마들의 정성을 담아 맛있게 먹을 아이들을 위해 건강식으로 만들었다면서 건강한 음식과 바른 식습관을 통해 지역의 아동, 청소년들이 건강하게 자라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주시 사회연대지원단 관계자는 온두레공동체 회원들의 공동체 정신을 통해 지역이 따뜻하게 변화해 나갈 것이라며 행복한 공동체를 확산시키고 지속가능한 공동체를 늘려 행복한 전주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자료제공부서 및 문의처 : 전주시 마을공동체과 281-5028>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현재 페이지의 내용 및 사용편의성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평가결과보기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댓글 등록이 가능합니다.

(140/140by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