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뉴스룸

홈현장속에서 > 전주뉴스룸

게시물 내용
“경제 위기 극복과 미래경제로의 전환 방향모색”
작성자 : 공보담당관 등록일 2021-06-30 (조회 46)

“경제 위기 극복과 미래경제로의 전환 방향모색”


- 시, 28일 분야별 전문가들과 함께 2021년 하반기 경제활성화 정책 마련 워크숍 개최
- 하반기 경제정책 방향 및 전주시 중점 추진사업 공유, 집단면역 이후 소비활성화 토론


○ 전주시가 포스트코로나 시대 사회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개최한 워크숍에서 전북형 메가시티로 초광역 단일 경제권을 구축하자는 등 다양한 의견이 제시됐다.


○ 시는 28일 전주혁신창업허브 첨단누리홀에서 김승수 전주시장과 유남희 전북대학교 사회적경제연구센터장, 김홍건 전주대학교 탄소연구소장, 엄수원 한국지역사회발전학회장, 이복수 중소기업인연합회 수석부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1년 하반기 경제활성화 정책 마련 워크숍’을 개최했다.


○ 이번 워크숍은 분야별 전문가들로부터 하반기 경제정책에 대한 제언을 듣고 전주시가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사업들을 공유하는 한편 집단면역 달성 후 소비활성화 방안을 중심으로 자유롭게 토론하는 시간으로 진행됐다.


○ 첫 발제에 나선 유남희 전북대학교 사회적경제연구센터장은 “청년협동조합 창업생태계 강화, 전주·완주 경제정책 협치”라는 주제로 전북대학교 사회적경제 ROC 운영사례를 중심으로 RCC를 통한 청년협동조합 활성화 운영성과를 발표하고, 전주·완주 경제정책 협치의 필요성 및 이를 위한 경제협치 TF 구성 등을 제언했다.


○ 김홍건 전주대학교 탄소연구소장은 수소·탄소·드론산업 활성화 방안을 주목했다. 구체적인 해법으로 △그린수소 거점화 및 수소경제 선도 △탄소산업 컨트롤타워 구축 및 탄소산업 활성화 △드론 메가시티 조성 및 드론 월드컵개최 등을 꼽았다.


○ 김 소장은 “탄소배출이 전혀 없는 그린수소의 상용화를 위해 지역산업을 육성하고 관련 기술의 개발이 필요하다”면서 “수소차와 충전소 보급을 동시에 확충하고 산학연 협력 연계를 통한 수소기업 성장을 위한 발판을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탄소산업 인력양성체계 구축을 통한 교육 및 훈련 프로그램을 강화하고 드론을 활용한 야간 순찰, 드론 택시 등 드론산업을 다각화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 엄수원 한국지역사회발전학회장은 ‘전북형 메가시티, 유동인구 창출, 도시성장관리 방안’을 주제로 발표를 했다.


○ 엄 학회장은 “전국적으로 메가시티에 대한 논의가 활발한 가운데 생활·경제·문화·행정공동체를 형성해 전북권이 함께 생활하고 성장하는 초광역 단일 경제권이 구축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현재 전주시 주택보급률은 113% 정도이지만 이 중 시민의 약 35%가 무주택자로, 무주택자를 위한 주거정책이 중요하다”면서 “중산층을 위한 넓은 평형대의 임대주택 공급이 확대돼야 한다”고 제언했다.


○ 발제에 이어 진행된 정책발표에서는 전주시 신성장경제국 부서장들이 각각 하반기 경제활성화 방향에 대해 공유했다. 구체적으로 △ 3대 신산업 육성 △착한소비 캠페인 및 e-커머스 활용을 통한 소상공인 지원 △국내외 제품박람회 지원을 통한 기업 판로 확보 추진 △지역기반 디지털 경제체계 구축 등이 소개됐다.


○ 워크숍에 참여한 전문가들과 기업인들은 집단면역 달성 후 소비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토론을 진행했으며, 기업 대표들은 현장의 애로사항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기도 했다.


○ 향후 시는 이날 워크숍에서 나온 의견들과 발표될 예정인 정부의 하반기 경제정책방향을 바탕으로 전주시 하반기 경제활성화 정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 김승수 전주시장은 “전주의 미래를 책임질 수소·탄소·드론·금융산업 등 4대 신성장산업과 함께 정부 최대 역점사업인 디지털 뉴딜사업도 전주답게 대응해 나갈 계획”이라며 “급변하는 시대에 발맞춰 모든 산업 분야의 디지털화를 통해 차별화된 전주의 성장 발판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 자료제공부서 및 문의처 : 전주시 수소경제탄소산업과 281-2722, 2021.6.28>

게시판 이전글, 다음글을 나타내는 표입니다.
이전글 전주시-LX, 수소도시 구현 힘 모은다
다음글 ‘뜻밖의 미술관’서 마을 역사 전시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