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뉴스룸

홈현장속에서 > 전주뉴스룸

‘한국적 아름다움’ 덕진공원 연화정도서관 개관

  • 작성자 공보담당관
  • 등록일 2022-06-02
  • 조회수 10

‘한국적 아름다움’ 덕진공원 연화정도서관 개관
- 전주시, 옛 덕진공원 연화정 건물 재건축해 연화정도서관 조성·2일 개관식 개최
- 한국적 아름다움 담은 한옥도서관으로, 도서관 공간인 연화당과 문화공간·쉼터인 연화루로 구성


○ 전주덕진공원의 옛 연화정 건물이 전주의 정체성과 한국의 멋을 담은 ‘연화정도서관’으로 탈바꿈됐다.

○ 전주시는 2일 덕진공원에 위치한 연화정 건물을 재건축한 연화정도서관에서 김승수 전주시장과 김남규 전주시의회 의장, 인근 주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도서관 개관식을 개최했다.

○ 덕진공원 연화정도서관은 전주의 정체성과 한국적 아름다움을 담은 한옥도서관으로 조성됐다. 연면적 393㎡에 ‘ㄱ’자 형태의 단층건물에 △도서관 공간인 연화당 △문화공간 및 쉼터의 역할을 하는 연화루 등으로 구성됐다.

○ 한국적인 아름다움을 간직한 연화정도서관은 한옥의 목구조가 나타내는 특징을 담아 ‘점·선·면·그리고·여백’이라는 주제로 총 1852권의 다양한 한국의 아름다움을 담은 책들이 비치돼있다.

○ ‘점(찍다)’ 주제 코너에는 전주를 소개하는 도서 및 전주의 아름다움을 담은 문학책을 만날 수 있으며, ‘선(잇다)’ 코너에서는 한옥, 한복, 한식, 전통공예 등 한국의 전통문화를 다루는 책들을 볼 수 있다.

○ 또한 △BTS를 필두로 한 K-컬쳐(신한류)를 다룬 책들과 세계에서 주목받은 우리나라 책들, 한국 문화를 소개하는 원서들이 있는 ‘면(채우다)’ △온 가족이 여유롭고 가볍게 읽고 소통할 수 있도록 가족이 함께 할 수 있는 한국적인 그림들을 비치한 ‘그리고(…)’ △우리 고유의 정서를 표현한 사진집, 디자인 서적 등 아트북이 있는 ‘여백’ 등 총 5개 코너로 북 큐레이션이 돼있다.

○ 연화정도서관은 공공도서관 휴관일인 매주 월요일을 제외한 화요일에서 일요일까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개방되며, 한국의 미를 체험할 수 있는 다채로운 독서문화프로그램도 운영할 예정이다.
○ 김승수 전주시장은 "한 도시의 공공의 공간은 그 도시가 추구한 가치와 시민들의 삶을 가장 의미있게 상징한다"라며 "시민들이 사랑하는 덕진연못에 문을 여는 '연화정 도서관'은 그 아름다움 뿐 아니라 시대를 읽어내고 시대를 끌어가는 책의 도시의 전주의 상징이 될 것이다"라고 강조했다.고 강조했다.


< 자료제공부서 및 문의처 : 전주시 책의도시정책과 230-1809. 2022.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