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뉴스룸

홈현장속에서 > 전주뉴스룸

‘2022 꽃심, 전주정원산업박람회’ 개막

  • 작성자 공보담당관
  • 등록일 2022-06-02
  • 조회수 7

‘2022 꽃심, 전주정원산업박람회’ 개막
- 2일 전주월드컵광장서 ‘2022 꽃심, 전주정원산업박람회’ 개회식 열려, 유튜브로 생중계
- 전주월드컵광장과 서신동 서신길공원, 서일공원 일대에서 6월 2일부터 6일까지 진행


○ 전문가와 시민이 조성한 다양한 정원을 거닐면서 지역 정원산업의 도약을 이끌 업체들을 만날 수 있는 정원산업박람회가 막을 올렸다.

○ 전주시와 전주정원산업박람회 조직위원회는 2일 전주월드컵광장에서 김승수 전주시장과 김남규 전주시의회 의장, 박병모 전주정원산업박람회 조직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2 꽃심, 전주정원산업박람회’ 개회식을 개최했다.

○ 유튜브로 생중계된 이날 개회식은 조선팝그룹 ‘나니레’의 공연을 시작으로 초청작가정원 4팀과 시민작가정원 3팀에 대한 시상, 전시 및 부스 투어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 ‘지구를 살리는 정원, 정원이 혁신하는 지역’을 주제로 한 이번 박람회는 오는 6일까지 닷새 동안 전주월드컵광장과 서신동 일원에서 열릴 예정이다.

○ 특히 올해 박람회에서는 80여 개 업체가 참가해 다양한 정원 소재를 선보일 정원산업전을 비롯해 전문작가와 시민작가가 조성한 정원과 전주꽃밭, 전주텃밭, 홈가드닝 등 테마별 정원을 만나볼 수 있다.

○ 이와 함께 ‘정원 토크쇼’, ‘참여업체 주도 특강’ 등 정원과 관련한 강연과 이야기가 곳곳에서 펼쳐지고, ‘정원 여행’, ‘초록한잔 심기’ 등 다양한 정원 문화·체험 프로그램이 준비됐다.

○ 박람회 주무대에서 펼쳐지는 조선팝 공연과 버스킹 공연은 아름다운 정원과 함께 박람회를 즐기는 시민들에게 다채로운 추억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 이번 박람회는 5일간 입장료 없이 누구나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으며, ‘정원여행’, ‘정원 조성 시연’, ‘탄소중립 교육 및 식물체험’의 일부 체험 프로그램의 경우에는 사전예약제로 운영된다. 사전예약은 전주정원산업박람회 누리집(jjgcf.kr)에서 할 수 있으며, 미달 시 전주월드컵광장 행사장 현장예약도 가능하다.

○ 김승수 전주시장은 “전주정원산업박람회는 단지 정원 식물을 모아놓은 전시회가 아니라 다양한 정원소재 업체가 참여해 정원산업의 트렌드를 공유하고, 정원문화 확산과 정원산업으로의 성장을 도모하는 자리”라며 “이번 박람회를 통해 시민들의 삶 속에 정원을 끌어들여 정원이 주는 기쁨을 전하고, 열섬현상과 미세먼지 저감, 미래세대를 위한 환경 지키기 등을 위한 고민까지 나눌 수 있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 자료제공부서 및 문의처 : 전주시 천만그루정원도시과 281-2438. 2022.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