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뉴스룸

홈현장속에서 > 전주뉴스룸

‘K-푸드 세계 거점도시 전주’ 선포

  • 작성자 공보담당관
  • 등록일 2022-06-16
  • 조회수 9

유네스코 음식창의도시 
‘K-푸드 세계 거점도시 전주’ 선포
- 전주시, 16일 전북대 컨벤션센터에서 유네스코 음식창의도시 지정 10주년 국제포럼 개최
- 대한민국 유일의 유네스코 음식창의도시 지정 10주년 맞아 미식도시 전주의 위상 제고
- 대학교수, 식품 관계자 등 국내외 유명인사 초청해 ‘K-푸드가 나아 갈 방향’에 대한 의견 수렴

○ 국내 음식 전문가들이 대한민국 유일의 유네스코 음식창의도시인 전주를 한식 세계화를 이끌 거점도시로 선포했다.
○ 전주시는 16일 전북대학교 컨벤션센터에서 김승수 전주시장과 백형희 한국식품연구원장, 국내·외 음식전문가, 일반시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유네스코 음식창의도시 지정 10주년을 기념하는 ‘K-푸드 세계 거점도시 전주 국제포럼’을 개최했다. 
○ ‘K-푸드의 지속가능성’을 주제로 열린 포럼에서 김승수 전주시장과 국내 음식 전문가 등 참석자들은 K-푸드 세계 거점도시 전주 선포식을 통해 전주가 K-푸드의 중심 도시임을 알렸다.
○ 참석자들은 △‘K-푸드의 가치와 다양성을 글로벌 문화콘텐츠로 발전시킨다’ △‘K-푸드의 전통성에 기반한 과학기술을 접목해 세계시장을 선도할 미래 먹거리를 창출한다’ △‘K-푸드의 브랜드가치를 높이고 전주시가 K-푸드 세계거점도시로서 지속 가능한 성장을 이루도록 노력한다’ 등 전주를 K-푸드 세계 거점도시로 발전하기 위한 행동강령도 채택했다.
○ 이날 포럼에서는 차연수 전북대학교 교수와 필립 콜더(Philip Calder) 영국 사우샘프턴대학교 교수가 각각 ‘K-푸드의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와 ‘지중해 식사의 세계화 전략 노하우’를 주제로 한 기조강연을 통해 K-푸드가 나아갈 방향에 대해 제언했다.
○ 기조강연에 이어 김명선 한국식품연구원 박사와 최현욱 전주대학교 교수, 김미나 전북대학교 교수 등 국내·외 저명 교수와 연구원, 기업체 관계자 등 15명이 패널로 참여해 △K-푸드의 문화적 가치 △K-푸드와 관광산업의 융·복합산업 K-푸드와 미래의 3개 세션으로 분과토론도 진행됐다.
○ 김승수 전주시장은 “전주가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적인 음식도시로 나아갈 수 있었던 것은 좋은 식재료와 조리법, 다양한 음식장인, 유구한 음식문화와 음식 수도로서의 역사를 가지고 있기에 가능했다”라며 “찬란한 전주의 음식문화를 토대로 K-푸드의 가치·문화·우수성을 알리는데 전주가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 자료제공부서 및 문의처 : 전주시 관광산업과 281-2382. 2022.6.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