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뉴스룸

홈현장속에서 > 전주뉴스룸

예술 품은 서학예술마을도서관 개관

  • 작성자 공보담당관
  • 등록일 2022-06-28
  • 조회수 18

예술 품은 서학예술마을도서관 개관 
- 서학동예술마을 내 카페·갤러리 건물, 서학예술마을도서관으로 재탄생·28일 개관식
-  예술도서와 지역작가들의 작품이 어우러진 특색 있는 ‘예술 품은’ 도서관으로 구성

○ 전주시 서학동예술마을의 오래된 카페·갤러리 건물이 예술마을의 정체성과 예술도서와 작품, 예술정원을 담은 ‘서학예술마을도서관’으로 재탄생됐다.
○ 전주시는 28일 서학동예술마을 내 서학예술마을도서관에서 김승수 전주시장과 지역 예술인, 인근 주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도서관 개관식을 했다.
○ 서학예술마을도서관은 주변 예술마을과 어우러지고, 기존 공간의 특색 있는 건물 구조와 아름다운 정원 등의 장점을 살려 예술을 품은 특색 있는 도서관으로 조성된 것이 특징이다.
○ 연면적 263㎡에 2개동 2층 건물로 된 이 도서관은 △개방형 열람공간 △사진·음악·미술·연극(공연 등) 분야의 예술도서 및 아트북, 그림책, LP·CD 비도서, 지역작가 작품이 어우러진 서가 △전시실 △개방형 야외 정원 △야외 소공연장 등으로 구성됐다.
○ 서학예술마을도서관은 예술특화도서관으로서의 의미를 담아 △빛들다 △깃들다 △스며들다 △물들다의 4개 코너에 총 2306권의 다양한 예술도서가 북 큐레이션돼 있으며, 지역작가의 작품 60여점도 비치돼 있다.
○ 도서관 팽나무동 1층에 위치한 ’빛들다‘ 주제 코너에는 사진관련 아트북과 예술도서가 비치돼 있으며, 시민 및 여행자들의 편안한 쉼의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우리 곁의 예술’이라는 소주제로 예술기행 에세이 등 예술도서도 만날 수 있다. 주변 초등학교 학생·학부모들을 위한 국내외 그림책 수상작 작가들의 도서와 팝업북 260여점도 비치돼 있다.  
○ 팽나무동 2층 ‘깃들다’ 코너는 서학동예술마을의 정체성을 담아 서학동예술마을에서 활동하는 예술인들의 예술작품집·도록·기증도서 등으로 구성됐다.
○ 또한 ‘스며들다’ 코너는 음악 관련 예술도서 및 LP·CD 비도서, 미술치유 등 예술도서로 구성됐으며, 복층구조 맞은편 다리 연결 공간은 아트북 전문 출판사 추천 및 국내외 유명 아티스트들의 아트북을 만날 수 있다.
○ 도서관 담쟁이동 1층 전시실 공간은 기존의 전시공간을 그대로 살려 조성됐으며, 개관을 기념해 28일부터 오는 7월 24일까지 ‘도서관에서 예술을 만나다’를 주제로 서학동예술마을 활동작가 12명이 참여한 서학예술마을도서관 개관 기획전이 진행된다.
○ 끝으로 담쟁이동 2층 ‘물들다’ 코너에는 미술 관련 아트북과 미술·연극(공연) 관련 예술도서, 지역 예술인 기증도서가 비치돼 있으며, 예술 특화프로그램 운영을 위해 빔프로젝터와 테이블도 설치됐다.
○ 서학예술마을도서관은 휴관일인 월요일과 법정공휴일을 제외한 매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된다.
○ 이곳에 있는 도서는 열람만 가능하며, 향후 예술도서와 공간을 활용해 예술을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예술 특화프로그램이 운영될 예정이다.  
○ 김승수 전주시장은 “서학예술마을도서관은 이 곳 예술마을의 정체성을 담은 공간이다”라며 “이 도서관이 마을주민과 여행자에게 예술적인 감성을 제공하고, 책을 통해 삶을 바꾸고 향유하는 영감이 넘치는 곳으로 자리잡길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 자료제공부서 및 문의처 : 전주시 문화정책과 281-2733. 2022.6.28>